메뉴 건너뛰기

아이언맨대익

브랜드소식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이랜드월드가 뉴발란스아틀레틱슈와 조인트벤처를 설립하는 방식으로 '뉴발란스' 브랜드의 한국 및 중국 사업권을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

뉴발란스아틀레틱슈는 미국의 운동화, 의류 제조업체로 뉴발란스 등 브랜드를 운영하고 있다.
 

▲ 정수정 이랜드월드 대표이사.


12일 이랜드월드에 따르면 이랜드월드가 9월 뉴발란스 브랜드의 판권이 종료를 앞두고 뉴발란스아틀레틱슈와 합작회사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 

이랜드월드 관계자는 “현재 뉴발란스아틀레틱슈가 직접 한국과 중국시장에 진출할 가능성은 낮다”며 “이랜드월드와 뉴발란스아틀레틱슈가 손잡고 한국 및 중국사업과  관련한 합작회사(조인트벤처)를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이랜드월드는 이랜드그룹 지배구조 최상위에 있는 회사로 의류제조 및 도소매 등을 주요 사업으로 하는 사업지주회사다.

이랜드월드는 뉴발란스아틀레틱슈와 2009년부터 뉴발란스 브랜드 제품의 한국 및 중국 판권 계약을 맺고 있다. 이 계약은 2020년 만료되며 올해 9월부터 조건 변경을 논의할 수 있도록 돼 있다. 

이랜드월드는 9월 뉴발란스 한국 및 중국 판권의 계약조건을 놓고 뉴발란스아틀레틱슈와 재협상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이랜드월드와 계약 만료를 앞두고 뉴발란스아틀레틱슈가 재계약을 하지 않고 한국 및 중국시장에 직접 진출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는 말이 업계에서 나돌았다. 

이랜드월드가 뉴발란스로 한국과 중국에서 거두고 있는 매출에 비해 뉴발란스아틀레틱슈가 로열티로 거두는 수익이 너무 적기 때문이다. 

이랜드월드는 뉴발란스에서 나오는 매출의 5%를 뉴발란스아틀레틱슈에 로열티로 지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랜드월드가 뉴발란스를 통해 거두는 매출은 지난해 국내 기준으로 4800억 원가량에 이르렀다. 

이랜드월드로서 뉴발란스아틀레틱슈가 한국시장에 진출하면 뉴발란스 판권을 잃게 된다. 이 때문에 이랜드월드는 내부적으로 조인트벤처를 추진하는 데 적극 나서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랜드월드 내부관계자는 “2017년 초까지만 해도 이랜드월드 직원들이 뉴발란스아틀레틱슈의 직접 진출설을 사실로 믿었다”며 “일부 직원들이 뉴발란스아틀레틱슈에 뉴발란스 관련 부서가 흡수될 것을 대비해 영어 공부에 열을 올리기도 했다”고 말했다. 

뉴발란스아틀레틱슈의 한국과 중국 직접 진출설은 2월 뉴발란스 홍콩지사장 방한으로 정점을 찍고 수그러들기 시작했다. 뉴발란스아틀레틱슈 홍콩지사장의 방문 목적이 단순 업무 때문인 것으로 밝혀졌기 때문이다. 

당시 의류업계 일각에서는 홍콩지사장이 한국·중국 법인장으로 임명돼 방한한다는 말이 돌았다.

2017년 이랜드월드가 자체 디자인한 뉴발란스 상품으로 좋은 실적을 낸 점도 뉴발란스아틀레틱슈의 직접 진출설에 힘이 빠지는 계기가 됐다.

이랜드월드는 뉴발란스아틀레틱슈에서 수입하는 제품 외에도 자체 디자인한 뉴발란스 상품들을 한국 및 중국시장에서 판매하고 있다.

이랜드그룹의 한 관계자는 “이랜드월드는 뉴발란스를 통해 2017년 국내에서 매출 4800억 원가량을 거뒀다”며 “2017년 11월 월별 매출이 710억 원을 보여 역대 최대 수준을 보였는데 이랜드월드가 자체 디자인한 긴 패딩제품이 매출 증가를 이끌었다”고 말했다. 

유통업계에서는 뉴발란스아틀레틱슈가 한국 및 중국시장에 직접 진출을 강행하면 스포츠 브랜드 푸마의 전철을 밟게 될 것으로 보는 시각이 지배적이다. 

2007년 7월 푸마는 이랜드월드와 판권계약을 종료하고 직영체제로 국내시장 공략에 나섰지만 실적이 줄어들며 내리막길을 걷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감병근 기자]   

Who's 큰일꾼큰두부

profile

?

브랜드소식

스포츠 브랜드 및 유통관련 소식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536 뉴발란스 운동화 패션 변천사 file 시마대리 2010.11.11 19712 0
535 濠 익스트림 스포츠 ‘빌라봉’ 한국 상륙 시마사원 2009.01.09 17885 0
534 ‘아웃도어’에 패션 입히자 매출 대박 file 시마대리 2010.11.30 17835 0
533 김훈도 데상트코리아 사장 - 패션채널 2010년 2월호 시마과장 2010.02.02 17349 0
532 금강제화 구두엔 `금강` 브랜드가 없다" 시마사원 2009.11.24 17285 0
531 프랑스 축구대표팀, 나이키와 계약...새 유니폼 공개 시마대리 2011.01.20 17168 0
530 이승엽 선수와 미즈노(㈜덕화스포츠) 용품 후원 계약 체결 file 시마사원 2009.06.19 17038 0
529 [패션업 리포트]세계 7대 스포츠브랜드 '휠라', 한국서 헤매는 까닭은 시마과장 2014.03.27 16980 0
528 2009 미즈노 SST 소비자가격 file 시마사원 2009.06.11 16437 0
527 인터스포츠식 스포츠 마케팅은? 1 file 시마대리 2010.09.13 16314 0
526 고경찬 벤텍스 대표 "팀장급에 억대 연봉 주는 中企 만들 겁니다" 시마대리 2011.01.01 16272 0
525 [SC 페이퍼진] 파워서베이 : 축구용품별 브랜드 선호도는? 시마사원 2009.10.20 15872 0
524 헉! 나이키 행사장의 스티브잡스 신발이… 시마대리 2010.02.24 15847 0
523 플래시 몹을 활용한 게릴라 마케팅 활발 시마대리 2010.05.15 15541 0
522 "앗, 잡았다. 그런데 청바지 진짜로 벗어주네!" 시마대리 2011.03.31 15521 0
521 이남욱 자루 아울렛 사장 시마사원 2009.10.12 15497 0
520 ‘인터스포츠’, 1,650㎡ 초대형 매장 오픈 시마사원 2009.07.14 15320 0
519 아디다스, 음성코칭 개인트레이닝 시스템 '마이코치' 론칭 시마대리 2010.03.10 15204 0
518 11번가, 11km 건강마라톤 대회 개최 시마대리 2011.03.14 14997 0
517 오케이아웃도어닷컴‥등산복·캠핑용품 등 4만여종 `한눈에` 시마사원 2009.09.08 14949 0
516 ‘노스페이스’, 대형 직영점으로 시장 개척 시마사원 2009.09.04 14872 0
515 아디다스 클리마쿨 라이드 시마대리 2011.04.25 14851 0
514 야구 유니폼 시장이 커진다 시마사원 2010.01.05 14808 0
513 캐주얼, ‘티셔츠’에 사활을 걸다 큰일꾼큰두부 2008.12.30 14754 0
512 호날두 축구화… 한국 기술이 만든다 file 시마사원 2009.04.02 14739 0
511 이랜드, 대구 동아백화점도 인수 시마대리 2010.03.08 14701 0
510 하하몰, 온라인 마켓서 ‘하하’ 시마대리 2010.01.25 14666 0
509 후줄근한 운동복 NO…산뜻한 스포츠웨어 OK 시마사원 2009.03.02 14631 0
508 SPA 향한 이랜드의 열정, 왜? 시마대리 2010.02.25 14584 0
507 외국 브랜드 국내 점유율 50% 넘어설듯 시마사원 2009.10.29 14535 0
506 새롭게 보이는 아웃도어 브랜드, 아크테릭스 큰일꾼큰두부 2008.11.25 14506 0
505 화승, 아디다스에 연 3천만켤레 신발 납품 큰일꾼큰두부 2008.12.02 14401 0
504 패션 스포츠 스타 마케팅 효과 짭짤 시마사원 2009.02.06 14384 0
503 느긋한 노스페이스… 역전 꿈꾸는 코오롱 file 시마사원 2009.01.05 14379 0
502 K-리거들은 머큐리얼 베이퍼에 꽂혔다 시마사원 2009.06.05 14365 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 Next
/ 16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