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아이언맨대익

스포츠이벤트


조회 수 195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700만 관중시대를 연 프로야구의 인기가 하늘을 찌르고 있다. 포스트시즌의 서막인 준플레이오프 1차전부터 공중파 간판 예능프로그램인 '무한도전'을 눌렀다.

예년같으면 준플레이오프는 스포츠전문 케이블채널의 몫이었지만 프로야구의 인기가 천정부지로 치솟기 시작한 지난 해부터는 준플레이오프 1차전부터 공중파 방송들이 중계전쟁에 뛰어들었다.

오후 6시부터 10시까지는 방송사간 시청율 경쟁이 최고조에 달하는 프라임타임이다. 가족들이 TV 앞에 모여드는 시간대라 광고도 이 시간대에 가장 집중된다. '무한도전'은 준플레이오프 1차전의 중계를 맡은 MBC에서도 최고의 광고 판매를 자랑하는 상징적인 프로그램이다. 회당 34개의 광고가 붙어 평균 3억8000여만원의 광고 매출을 올리고 있다. 그런 '무한도전'의 광고매출을 한국시리즈 1차전도 아닌 준플레이오프 1차전이 뛰어넘었다.

 

한국야구위원회(KBO)의 마케팅 자회사인 KBOP의 한 관계자는 8일 "MBC 측에서도 '어떻게 준플레이오프 1차전 매출이 무한도전을 앞지를 수 있느냐'며 혀를 내두르더라"고 귀띔했다. 한국방송광고공사에 따르면 준플레이오프 9회까지 선판매된 광고 분량만 7억8000만원이고 연장전에 표출된 광고까지 최종 집계하면 광고매출이 8억원 선에 이른다. 그것도 이닝 중간에 삽입되는 가상광고를 제외한 금액이다. 가상광고는 초당 단가가 64만원으로 책정됐다.한 번 가상광고가 표출되는 시간이 5초 안팎이니 연장 10회말까지 총 20이닝 동안 이닝당 두 차례씩만 표출됐다고 하더라도 가상광고만으로 1억2800만원을 벌어들였다는 계산이 나온다. 프로야구 임팩트가 광고시장에서도 여실히 입증되고 있다는 얘기다.

 

시청률조사기관인 AGB닐슨에 따르면 준플레이오프 1차전의 평균 시청율은 7.1%였다. 1차전부터 연장전을 치르며 경기시간이 4시간14분으로 길어진 탓에 예상보다 시청률은 낮게 집계됐지만 채널을 이동하며 중계를 지켜본 시청자들을 고려하면 '무한도전'의 최근 평균 시청률 15%을 넘어섰을 가능성도 있다는 분석도 나온다.

 

준플레이오프에서는 최고의 관중동원 능력을 가진 두산과 롯데가 기싸움을 펼치고 있다. 실책성 플레이가 속출해 경기의 질은 떨어진다는 평가 속에서도 극적인 홈런포가 터지고 역전에 역전을 거듭하는 생동감 넘치는 승부에 팬들은 열광했다. 이런 분위기가 지속된다면 플레이오프와 한국시리즈에서도 역대 최고의 흥행시리즈가 이어질 것이라는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바야흐로 프로야구 전성시대다.


박현진기자 jin@sportsseoul.com


?

스포츠이벤트

다양한 스포츠 이벤트와 관련된 기사 및 정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4 '설악 전국트라이애슬론대회'…5일 속초서 개최 시마과장 2015.07.03 381
73 건강도시 원주에서 엑스테라 국제대회 개최 file 시마과장 2015.06.28 490
72 2015 보스톤 마라톤 슈카운트 file 시마과장 2015.06.03 372
71 [Weekly BIZ] MLB보다 두 배 이상 돈 버는 'NBA 경제학' 시마과장 2015.04.21 533
70 [서호정의 킥오프] ‘작은 팀’ 광주FC, 축구의 로맨스에 도전하다 시마과장 2015.04.10 807
69 2014 나이키 위런서울(NIKE WE RUN SEOUL)’ 10월 26일 개최 시마과장 2014.09.26 1133
68 스포츠 브랜드의 42.195 질주하는 ‘위런 서울’, 위너 나이키! 시마과장 2014.09.22 1131
67 스웨덴, 9월 지하동굴서 마라톤 대회 개최 file 시마과장 2014.06.08 965
66 왜 한국엔, 나이키 아디다스 같은 글로벌 스포츠기업 없을까? 시마과장 2014.03.19 1256
65 '색소폭탄 던지고, 춤추고'…달리기는 축제다 시마과장 2013.07.23 1695
64 아이언의 명가, 미즈노 시마대리 2013.01.02 2071
63 골프 브랜드에 대한 이해 시마대리 2013.01.01 3465
62 세계적 마라톤 행사에 ‘김장훈 레이스’ 생긴다 시마대리 2012.12.20 1728
61 내년 상반기 한강공원 마라톤대회 17~21일 일괄접수 시마대리 2012.12.17 1715
60 New Balance steps into Red Sox lineup 시마대리 2012.12.12 1656
59 이랜드, ‘아지스미스’ 골드글러브 13개 경매 통해 확보 시마대리 2012.12.10 1978
58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평균 시청률 10.9%…대구 지역 가장 높아 시마대리 2012.11.21 2056
» 기사로 알아보는 준 플레이오프 광고료 및 중계권료 시마대리 2012.10.11 1958
56 [아침논단] 야구장의 '핑크빛 물결'에 주목하라 시마대리 2012.08.27 1720
55 애물단지 되나 … 고척동 돔구장 시마대리 2012.08.02 196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
위로